오산시, 코로나19 감염된 30번째 확진자 발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산시에 20일 30번째(오전 11시 기준)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했다. / 사진제공=오산시
경기 오산시에서 20일 30번째(오전 11시 기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시에 따르면 내삼미동에 거주하는 30번 확진자는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중 검사 후 확진됐다.

시와 당국은 30번 확진자는 동작구 204번과 접촉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이 확진자는 19일 오산시보건소 선별진료소 검사를 통해 무증상 발현됐지만 20일 최종 양성판정을 받았다. 수원의료원에서 병상 배정을 받을 예정이다.

시는 "동거인 1명 자가격리 조치(검사 중)하고, 자택주변 소독 완료 후 역학조사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오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70.86상승 12.4515:30 10/21
  • 코스닥 : 830.67상승 6.0215:30 10/21
  • 원달러 : 1131.90하락 7.515:30 10/21
  • 두바이유 : 43.16상승 0.5415:30 10/21
  • 금 : 41.58하락 0.1915:30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