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살던 30대 탈북민 구속… 다시 월북하려 철원 군부대 침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원도 철원에서 월북을 시도한 탈북민이 구속됐다. /사진=뉴스1 DB

강원 철원군에서 월북을 시도한 탈북민이 구속됐다. 

서울지방경찰청 보안수사대는 20일 국가보안법 위반(탈출 미수) 등 혐의를 받는 30대 중반 탈북민 A씨를 구속 상태에서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휴대전화와 절단기 등을 소지한 채 철원 소재 한 군부대에 침입하고 월북을 시도한 혐의로 구속됐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7일 오전 9시쯤 철원 3사단 전차대대 훈련장에 침입했고 월북을 시도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체포 당시 휴대폰 4대와 절단기 등을 가지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2018년 탈북한 뒤 서울 성동구에 거주 중이었다. 최근 이혼한 뒤 주변에 월북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중앙지법 김동현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전날 오후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서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김 부장판사는 "제출된 증거에 의해 혐의 사실이 소명되고 피의자가 도망할 우려가 있다고 판단된다"며 "국가안보와 관련된 사안의 중요성에 비춰 구속수사할 필요가 있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월북 동기와 방법 등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 조사한 뒤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5.27상승 10.2212:24 10/23
  • 코스닥 : 812.80상승 0.112:24 10/23
  • 원달러 : 1133.50상승 0.612:24 10/23
  • 두바이유 : 42.46상승 0.7312:24 10/23
  • 금 : 41.36하락 0.3512:24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