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은정, 감찰 향한 의지… "씩씩하게 갈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은정 감찰정책연구관(사진)은 21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대검찰청 감찰 업무를 맡게 돼 신문사 칼럼 연재를 중단하게 됐음을 알리면서 "뚜벅뚜벅 제 길을 걸어가겠다"고 전했다. /사진=뉴시스

임은정 감찰정책연구관이 "뚜벅뚜벅 제 길을 걸어가겠다"고 전했다.

임 연구관은 21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대검찰청 감찰 업무를 맡게 돼 신문사 칼럼 연재를 중단하게 됐음을 알리면서 "의무 이행을 요구하던 민원인에서 의무 이행을 관철해야 하는 담당자가 돼 상급자들과의 지난한 씨름을 해야 하고 난관들을 마주할 것같다"고 밝혔다.

그는 "제가 좋아하는 '빨강 머리 앤'의 한 구절이다"며 소설 속 앤의 "걷다 보니 길모퉁이에 이르렀어요. 모퉁이를 돌면 뭐가 있을지 모르지만 전 가장 좋은 게 있다고 믿을래요”를 소개했다.

임은정 감찰정책연구관(사진)은 21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대검찰청 감찰 업무를 맡게 돼 신문사 칼럼 연재를 중단하게 됐음을 알리면서 "뚜벅뚜벅 제 길을 걸어가겠다"고 전했다. /사진=임은정 감찰정책연구관 페이스북 캡처

임 검사는 "모퉁이를 돌면 바위와 비탈도 있겠지만 여전히 꽃들이 피어있고 늘 그러했듯 지저귀는 새소리 청아할 것"이라며 자신도 앤 처럼 "씩씩하게 가보겠다"고 강조했다.

임 연구관은 지난 10일 울산지검 중요경제범죄조사단 부장에서 대검 감찰분야로 발령났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0.66하락 16.0812:12 10/20
  • 코스닥 : 806.77하락 15.4812:12 10/20
  • 원달러 : 1139.00하락 312:12 10/20
  • 두바이유 : 42.62하락 0.3112:12 10/20
  • 금 : 41.77하락 0.2412:12 10/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