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착한소비 2탄'…"동네 상점 이용하면 마스크 드려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관련 포스터(양천구제공)© 뉴스1

(서울=뉴스1) 김진희 기자 =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얼어붙은 지역경제에 훈풍을 불어넣기 위해 착한소비 2차 캠페인을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매출감소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한 양천구 착한소비 캠페인은 단골 가게에 미리 일정 금액을 결제해 단골집을 응원하는 방식이다.

양천구는 코로나19 이후 첫 명절 고향집 방문을 자제하고 동네 상점에서 소비할 것을 독려했다. 지역 내 음식점, 미용실, 꽃집 등에서 지출한 10만원 이상의 영수증을 모아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 제출하면 코로나 예방 필수 품목인 마스크 5매와 손소독제를 선착순으로 지급한다.

'양천경제 우리가 살린데이(Day)'는 양천구 직원이 직접 참여하는 캠페인이다. 직원이 팀별 소규모 외식으로 침체된 식당에 힘을 보태는 '외식데이'를 비롯해 전통시장에서 간식을 구매해 격무직원을 격려하는 '부서장이 쏜다', 추분 절기를 맞아 꽃 선물을 독려하는 '꽃드림데이' 등 지역 살리기 이벤트다.

내년 개관하는 중앙도서관 도서도 일부 미리 구입한다. 대형 서점에 밀려 점차 사라져가는 지역 서점을 살리기 위해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4월 양천구에서 시작된 착한소비 캠페인은 상생과 나눔의 가치를 공유한 선한 영향력의 표본이었다"며 "모두 힘든 시기지만 다시 한 번 힘을 모은다면 위기가 아닌 위기(We起)가 돼 함께 일어날 수 있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70.86상승 12.4515:30 10/21
  • 코스닥 : 830.67상승 6.0215:30 10/21
  • 원달러 : 1131.90하락 7.515:30 10/21
  • 두바이유 : 43.16상승 0.5415:30 10/21
  • 금 : 41.58하락 0.1915:30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