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은행, 울산시에 7000만원 규모 ‘전통시장상품권’ 기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기환 BNK경남은행 상무(왼쪽 두번째)가 송철호 울산시 시장(왼쪽 세번째)에게 ‘전통시장상품권 기탁증서’를 전달하고 있다./사진=경남은행
BNK경남은행은 추석을 열흘 앞두고 울산시에 ‘전통시장상품권’을 기탁했다고 21일 밝혔다.

BNK경남은행이 기탁한 7000만원 상당의 전통시장상품권은 울산시 관내 소외계층 1400세대의 추석 제수용품과 생필품 구입을 지원할 예정이다.

울산시청을 방문해 송철호 시장에게 ‘전통시장상품권 기탁증서’를 전달한 한기환 BNK경남은행 상무는 “온 가족이 모여 따뜻한 정을 나누는 추석이 형편이 여의치 않은 이웃들에게는 더욱 외롭고 힘든 시간이 될 수 있다”며 “전통시장상품권이 추석을 정겹게 맞이하는 선물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6.85하락 13.9615:01 10/26
  • 코스닥 : 779.52하락 28.4615:01 10/26
  • 원달러 : 1128.20하락 4.715:01 10/26
  • 두바이유 : 41.77하락 0.6915:01 10/26
  • 금 : 41.67상승 0.3115:01 10/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