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남편 논란에 글 삭제, "대게 사준 거 올릴 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개그우먼 정주리가 남편과 일상을 담긴 게시물로 홀대 논란이 불거지자 진화에 나섰다. /사진=정주리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정주리가 남편과 일상을 담긴 게시물로 홀대 논란이 불거지자 진화에 나섰다. 정주리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편과 메시지를 주고 받은 내용을 캡처해 게재했다.

정주리가 공개한 게시물 중에는 남편이 피자, 치킨 등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보냈다. 피자는 치즈 토핑이 빠져있었고, 치킨은 먹다 남은 듯했다. 

이를 두고 정주리는 "주말에 녹화가 있어서. 남편이 애들 봤는데. 모 피자랑 치킨 남겨놨다해서 먹긴 먹겠는데. 치즈 토핑 어디감? 집에 쥐키움? 치킨은 더 발라먹거? 카톡 안 봤음 그냥 쓰레기통으로 직진할 뻔. 이 와중에 내가 좋아하는 닭날개 두 개는 안 먹었네. 고맙다? 애처가. 만병의 근원"라는 글을 게재했다.

누리꾼들의 갑론을박과 남편을 향한 비판이 계속되자 정주리는 '웃고 넘겨요', '인스타 에피소드를 위해 애쓰는 남편' 등의 해시태그를 남겼다. 하지만 각종 커뮤니티를 통해 논란이 일자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이어 정주리는 "남편이 담날 대게 사준 거 올릴 걸 #워워"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정주리가 남편과 함께 대게를 먹는 모습이 담겼다. 

대게 사진과 함께 정주리는 남편과 주고 받은 메시지를 공개했다. 정주리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른 자신의 이름을 캡처해 남편에게 보내며 "덕분에 실시간"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정주리는 2015년 결혼, 슬하에 세 아들을 뒀다. 결혼 후 정주리는 남편과 대화 내용 등을 SNS를 통해 공개해 왔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338.02상승 7.1814:38 10/28
  • 코스닥 : 799.09상승 15.3614:38 10/28
  • 원달러 : 1130.60상승 5.114:38 10/28
  • 두바이유 : 41.61상승 0.814:38 10/28
  • 금 : 39.90상승 0.0614:38 10/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