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1R 지명' 이재희 "왕조 재건에 큰 힘 되고 싶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라이온즈 구단 관계자가 21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사상 첫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2021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대전고 투수 이재희를 호명하고 있다. (KBO 제공) 2020.9.21/뉴스1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삼성 라이온즈의 1라운드 지명을 받은 우완 투수 이재희가 "다시 한번 왕조를 구축하는 데 큰 힘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삼성은 21일 서울 중구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2021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지명권을 대전고 우완 투수 이재희에게 행사했다.

삼성 스카우트 팀은 "이재희는 피지컬이 좋고 구속과 변화구 등 전체적으로 선발투수로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선수"라며 "현재보다 2~3년 뒤 미래가 더 기대되는 선수"라고 평가했다.

대전고에서 이재희를 지도한 김의수 감독은 "이재희는 투수로 늦게 전향해 투수 경험이 많지 않다"며 "늦게 시작했지만 남들보다 더 많이 더 오래 훈련장에 남아 실력을 쌓은 성실한 선수다. 프로에서 체계적 훈련을 한다면 큰 선수가 될 것"이라고 제자의 성공을 예고했다.

이재희는 "삼성이라는 명문 구단에 입단할 수 있어 기쁘고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팀이 다시 한번 왕조를 구축하는데 큰 힘이 되고 싶고, 그 중심 역할을 하는 선수가 되고 싶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이어 이재희는 "이렇게 잘 키워주신 부모님, 잘 지도해 주신 감독님께 감사드린다"며 "프로 지명은 또 다른 시작이다. 패기 넘치는 모습으로 팀에 좋은 에너지를 불어넣고 싶다"고 다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30.84하락 13.0718:01 10/27
  • 코스닥 : 783.73상승 5.7118:01 10/27
  • 원달러 : 1125.50하락 2.218:01 10/27
  • 두바이유 : 40.81하락 1.2618:01 10/27
  • 금 : 39.84하락 1.8318:01 10/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