랩지노믹스, 코로나키트 미국서 사용중단 논란에 주가 관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랩지노믹스
랩지노믹스의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키트가 신뢰도 논란에 휩싸이면서 장 시작전부터 관련 주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8일(현지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일간지 볼티모어 선은 지난 4월 래리 호건 메릴랜드 주지사가 한국에서 대량 수입한 코로나19 진단키트 신뢰도 문제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보도했다. 메릴랜드주 일대 요양시설에서 거짓양성판정이 속출하고 있다는 것이다.

래리 호건 주지사는 지난 4월 랩지노믹스의 코로나19 진단키트 '랩건' 50만회를 공수했다.

볼티모어 선에 따르면 메릴랜드대 볼티모어캠퍼스의 연구소에서 랩지노믹스의 코로나19 진단키트인 랩건에 대한 검사 수천여건을 진행한 결과, 해당 진단키트를 더는 사용하지 않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보도에 따르면 랩지노믹스 측은 "메릴랜드주로부터 정식으로 문제 제기 받은 적이 없기 때문에 아직 대응하지 않고 있다"며 "최근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우수 평가를 받았을뿐더러 미국에서 소명 요구를 받은 적이 없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21일 랩지노믹스는 전 거래일보다 5.20%(2050원) 하락한 3만7400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3.45상승 7.5418:01 11/27
  • 코스닥 : 885.56상승 11.0318:01 11/27
  • 원달러 : 1103.20하락 1.418:01 11/27
  • 두바이유 : 48.25상승 0.4618:01 11/27
  • 금 : 47.13하락 0.3618:01 11/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