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두산인프라코어, 매각가 1조 이상 가능에 ‘강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두산인프라코어 로고.
4거래일 연속 완만한 상승세를 보이던 두산인프라코어가 22일 갑자기 치솟았다.

두산인프라코어는 22일 오전 10시 47분 현재 전 거래일보다 14.25%(1160원) 오른 93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이날 두산인프라코어 매각 예비 입찰이 22일에서 28일로 연기됐다.

이번 매각 대상은 두산중공업이 보유하고 있는 인프라코어 지분 36.27%으로, 두산밥캣 지분(51.05%)은 매각 대상에서 제외된다. 두산은 인프라코어를 사업부문과 투자부문으로 분할해 사업부문 지분을 매각하고, 투자부문은 두산중공업과 합병할 것으로 보인다.

두산인프라코어의 매각가는 경영권 프리미엄까지 고려하면 8000억원~1조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일각에서는 두산그룹이 중국법인 소송을 떠안아 1조원 이상을 받을 수 있을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송창범 kja33@mt.co.kr  | twitter facebook

미소가 떠오르는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70.86상승 12.4518:01 10/21
  • 코스닥 : 830.67상승 6.0218:01 10/21
  • 원달러 : 1131.90하락 7.518:01 10/21
  • 두바이유 : 43.16상승 0.5418:01 10/21
  • 금 : 41.58하락 0.1918:01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