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호 태풍 돌핀, 오사카 아닌 도쿄 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상청이 22일 오후 4시 발표한 통보문에 따르면 돌핀은 이날 오후 3시 기준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600km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22km 속도로 북진 중이다. /사진=구글어스눌스쿨 캡처
기상청이 22일 오후 4시 발표한 통보문에 따르면 돌핀은 이날 오후 3시 기준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600km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22km 속도로 북진 중이다. /사진=구글어스눌스쿨 캡처
제12호 태풍 '돌핀'(Dolphin)의 예상 이동 진로가 당초 오사카로 알려졌지만 도쿄 인근 육상에 상륙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기상청이 22일 오후 4시 발표한 통보문에 따르면 돌핀은 이날 오후 3시 기준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600㎞ 부근 해상에서 시간당 22㎞ 속도로 북진 중이다.

중심기압은 985㍱이다. 최대풍속은 시속 97㎞, 강풍반경 270㎞이다.

기상청은 돌핀이 북진을 거듭해 오는 24일 오후 3시쯤 일본 도쿄 남서쪽 약 380㎞ 부근 해상까지 진출한 뒤 24일 오후 3시에는 일본 도쿄 남남동쪽 약 60㎞ 부근 육상을 통해 일본 혼슈지방에 오를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청은 "돌핀은 48시간 이내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돼 소멸수순을 밟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국가태풍센터 관계자는 "일본행이 예상되며 한국은 직접 영향권에는 들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9.25상승 0.5418:01 12/04
  • 금 : 49.04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