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일주일간 200만 코로나 확진…발병 이후 최고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윤다혜 기자
코로나19 발병 속 경제활동의 점진적 허용으로 멕시코시티 소칼로 광장에 시민들이 북적이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윤다혜 기자 = 지난 일주일간 전 세계적으로 200만명에 육박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22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은 세계보건기구(WHO) 통계를 인용해 지난 14일~20일동안 199만8897명의 신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이는 전 주 대비 6% 증가했으며, 올 1월 코로나19가 발병한 이후 최대치다.

WHO는 "지난 일주일간 신규 사망자 수는 감소했지만, 신규 확진자는 폭증했다"며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산이 가속화되는 추세"라고 설명했다.

실시간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이날 기준 전 세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수는 3150만5063명이다. 미국의 누적 확진자 수도 700만명을 넘어섰다. 이날 현재 704만6216명으로 세계 최다를 기록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02.59상승 49.0918:03 11/23
  • 코스닥 : 873.29상승 3.1118:03 11/23
  • 원달러 : 1110.40하락 3.918:03 11/23
  • 두바이유 : 44.96상승 0.7618:03 11/23
  • 금 : 44.19상승 0.1918:03 1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