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황재근, 전영미 향한 속마음 고백…"첫 만남에 두근두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디자이너 황재근이 개그우먼 전영미에게 묘한 감정을 느꼈다고 고백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 황재근은 MC들로부터 "전영미에게 이성의 감정을 느꼈지만 표현하지 못했다고 하던데"라는 말을 들었다.

황재근은 "라디오 방송에서 처음 만난 순간에 가슴이 두근두근거렸다"고 털어놔 놀라움을 안겼다. 그는 또 "누나가 되게 여성스럽더라"며 이유를 밝혔다.

전영미는 첫 만남에 황재근을 지하철역까지 바래다줬다고. MC 박나래는 "지금부터가 진짜다. 전영미씨가 그날 차를 태워준 이유가 따로 있다고 한다"라고 해 궁금증을 끌어올렸다.

전영미가 입을 열었다. 그는 "왜 태워줬냐면 첫 모습이 요상하게 하고 왔더라. 이런 안경 쓰고. 버스 타고 지하철역까지 갈 거 생각하니까 제가 다 창피하더라. 그래서 데려다줬다"고 솔직히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비디오스타'는 '오! 재미난 인생 Love Myself'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김정난, 황재근, 전영미, 오정연이 출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55.05하락 15.8118:03 10/22
  • 코스닥 : 812.70하락 17.9718:03 10/22
  • 원달러 : 1132.90상승 118:03 10/22
  • 두바이유 : 41.73하락 1.4318:03 10/22
  • 금 : 41.71상승 0.1318:03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