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찬 동료된 쇠를로스, 손흥민과 뛸 뻔했다?… "토트넘이 노렸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RB라이프치히가 23일(한국시간) 공격수 알렉산더 쇠를로스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사진=라이프치히 구단 공식 트위터
RB라이프치히가 23일(한국시간) 공격수 알렉산더 쇠를로스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사진=라이프치히 구단 공식 트위터
토트넘 홋스퍼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RB라이프치히로 이적한 공격수 알렉산더 쇠를로스 영입전에 뛰어들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라이프치히 구단은 23일(이하 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쇠를로스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계약 기간은 5년이며 이적료는 2000만유로(한화 약 270억원)로 알려졌다.

노르웨이 국적의 쇠를로스는 195㎝의 장신이 돋보이는 최전방 공격수다. 자국 명문 로젠베리를 시작으로 네덜란드 그로닝언, 덴마크 미트윌란 등 여러 국가 팀들을 거쳤다.

쇠를로스는 지난 2017년 잉글랜드 크리스탈 팰리스로 이적했지만 활약은 미미했다. 팰리스 구단은 제 실력을 보여주지 못한 쇠를로스를 임대 명단에 올렸다. 쇠를로스의 잠재력은 지난 시즌 폭발했다. 터키 트라브존스포르로 임대를 떠나 49경기에서 무려 33골을 몰아치며 단숨에 주목받는 공격수로 떠올랐다.

터키에서의 활약에 유럽 여러 구단이 관심을 보였다. 영국 매체 '더 선'에 따르면 여기에는 맨유와 토트넘 등 프리미어리그 상위권 구단도 포함됐다. 두 팀은 모두 최전방에 든든한 백업 자원을 두고 싶어했다. 하지만 쇠를로스가 라이프치히를 선택하며 두 팀은 다른 자원을 물색해야 하는 상황에 놓였다.

쇠를로스는 지난 시즌이 끝난 뒤 라이프치히를 떠난 패트릭 시크의 대체 자원이다. 향후 라이프치히 공격진에서 황희찬, 유수프 포울센 등과 호흡을 맞출 것으로 점쳐진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8:03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8:03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8:03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8
  • 금 : 66.37상승 3.2618:03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