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백종원, 블랙핑크 지수 연기에 당했다…팀 맞히기 실패 '폭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맛남의 광장'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맛남의 광장' 백종원이 지수에게 깜빡 속았다.

24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맛남의 광장'에서 양세형과 유병재, 김희철과 지수는 요리 대결을 펼쳤다. 양세형, 유병재 팀은 시래기 삼겹살찜을 요리했다. 김희철, 지수 팀은 시래기 수프를 준비했다.

답을 맞혀야 하는 백종원은 지수를 공략해 질문을 던졌다. 지수는 "몰라유?"라며 애교 섞인 대답을 했다.

백종원은 "어설픈 칼질!"이라며 요리를 지적했다. 지수를 떠보자 지수는 "시래기!"라면서 동문서답을 해 폭소를 유발했다. 백종원은 처음 겪는 화법에 정신이 혼미해졌다. 양세형도 따라했다. 백종원의 질문에 똑같이 "시래기!"라고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백종원은 "시래기 삼겹살찜은 국수랑 먹어? 밥이랑 먹어?"라고 물어봤다. 이에 지수는 "빵이랑"이라는 대답을 했다. 그러자 백종원은 "무리수다. 100%다"라며 헛다리를 짚었다.

백종원은 양세형을 향해 "내가 틀리면 내 가게 다 가져. 양세형 코미디 하지 마"라고 자신있게 말했다. 하지만 완벽하게 팀 맞히기에 실패하며 폭소를 선사했다.

농벤져스는 "우와 가게 가졌다!"라고 외쳤고, 백종원은 당황했다. 김희철은 "백종원 가게 없다~"라며 놀렸다. 백종원은 "뭔 소리야. 예능이야!"라고 받아쳤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70.86상승 12.4518:01 10/21
  • 코스닥 : 830.67상승 6.0218:01 10/21
  • 원달러 : 1131.90하락 7.518:01 10/21
  • 두바이유 : 43.16상승 0.5418:01 10/21
  • 금 : 41.58하락 0.1918:01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