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에이스' 류현진 양키스 잡았다… 팀은 PO 진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론토 블루제이스 투수 류현진이 2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의 샬렌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투구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토론토 블루제이스 투수 류현진이 2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의 샬렌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투구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투수 류현진의 호투 속에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지었다.

토론토는 2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의 샬렌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의 시즌 최종전에서 4-1로 승리했다.

승리의 주역은 단연 류현진이었다. 류현진은 양키스의 강타선을 맞아 7이닝 동안 5피안타 4탈삼진 2볼넷 무실점 완벽투를 펼쳤다. 이번 시즌 최다이닝 소화 기록이다.

당초 류현진은 로테이션 일정의 변화로 최대 4~5이닝만 소화할 것이라고 예상됐다. 하지만 류현진은 1선발로서의 책임감과 좋은 컨디션을 앞세워 가장 중요한 경기에서 최고의 투구 내용을 선보였다.

1회를 삼자범퇴로 넘긴 류현진은 2회부터 7회까지 계속 주자를 출루시켰다. 하지만 그때마다 장기인 위기관리 능력으로 실점을 막았다.

백미는 6회였다. 류현진은 6회초 선두타자 루크 보이트와 애런 힉스에게 연속 안타를 맞으며 무사 1, 2루 위기를 맞았다. 하지만 4번타자 지안카를로 스탠튼을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다시 분위기를 쥐었다. 류현진은 이어진 타석에서 글레이버 토레스와 지오바니 어셀라를 각각 뜬공과 땅볼 처리하며 퀄리티스타트(선발 등판 투수가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로 막는 것)를 달성했다.

류현진은 7회에도 선두타자 클린트 프레이저를 안타로 출루시켰다. 하지만 카일 히가시오카를 뜬공 처리한 뒤 대타로 나온 애런 저지마저 뜬공으로 잡아내는 괴력을 선보였다. 그는 D.J.르메이휴를 상대로 마지막 아웃카운트를 잡은 뒤 마운드를 앤서니 배스에게 넘겼다.

토론토 블루제이스 내야수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오른쪽)가 2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 샬렌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2회말 솔로 홈런을 때린 뒤 덕아웃으로 돌아가고 있다. /사진=로이터
토론토 블루제이스 내야수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오른쪽)가 2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팔로 샬렌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2회말 솔로 홈런을 때린 뒤 덕아웃으로 돌아가고 있다. /사진=로이터
그 사이 토론토 타선도 류현진을 지원사격했다. 2회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의 솔로 홈런과 3회 보 비셋의 적시 2루타로 2점을 앞서갔다. 이어 6회에 알레얀드로 커크의 2타점 적시 2루타가 더해져 점수차를 더했다.

양키스는 8회 바뀐 투수 배스에게 어셀라가 1점을 뽑아냈지만 추가 득점에는 실패했다.

이날 경기 결과로 토론토는 시즌 30승27패 0.526의 승률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3위를 확정, 포스트시즌 진출에 성공했다. 지난 2016시즌 이후 4년 만이다. 토론토의 첫 상대는 같은 지구 1위인 탬파베이 레이스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0상승 52.118:03 05/10
  • 코스닥 : 992.80상승 14.518:03 05/10
  • 원달러 : 1113.80하락 7.518:03 05/10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3 05/10
  • 금 : 65.90하락 1.2718:03 05/10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민주당, 文 대통령 4주년 특별연설 시청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