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무 예쁜 여신" 인기女, 생얼 공개했더니 "못생긴 X"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름다운 외모로 SNS에서 여신으로 불리던 여성이 화장을 지우자 다른 사람으로 변신했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아름다운 외모로 SNS에서 여신으로 불리던 여성이 화장을 지우자 다른 사람으로 변신했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아름다운 외모로 SNS에서 여신으로 불리던 여성이 화장을 지우자 다른 사람으로 변신했다.

최근 베트남의 한 매체는 수십만 팔로워들의 사랑을 받아온 여성 A씨의 본모습이 드러나 팬들이 크게 실망했다고 전했다.

그는 그동안 깊은 눈매와 또렷한 이목구비, 날씬하고 볼륨감 넘치는 몸매로 남성 팬들의 사랑을 한몸에 받았다. 그러던 중 A씨는 얼마 전 라이브 방송에서 얼굴을 보정해주는 ‘뷰티필터’를 실수로 꺼버렸다.

그동안 필터는 A씨의 본모습을 매우 심하게 왜곡해 180도 다르게 그려낸 셈인데 실제 그의 맨얼굴과 필터가 그려낸 인위적인 모습은 닮은 곳이 단 한곳도 없었다.

A씨의 본모습을 본 팬들은 크게 실망해 팔로워를 끊어버렸다. 또 몇몇은 신고까지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맨얼굴을 본 팬들은 “완전히 속았다”, “사기에 가깝다” 등 실망을 넘어 분노를 드러냈다.

 

  • 46%
  • 54%
  • 코스피 : 2453.16상승 9.2418:05 03/30
  • 코스닥 : 850.48상승 6.5418:05 03/30
  • 원달러 : 1299.00하락 3.718:05 03/30
  • 두바이유 : 78.04상승 0.1518:05 03/30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0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