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우리동네 문화기획’ 공동워크숍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오산시청 전경.
/ 오산시청 전경.
(재)오산문화재단의 오산문화도시사무국(사무국장 최창희)은 오산시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준비 작업으로 세마동을 중심으로 진행하는‘우리동네 문화기획’의 공동워크숍을 28일 실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우리동네 문화기획’은 시민이 지역 문화콘텐츠를 발굴하고 커뮤니티를 형성해 시민이 주도하는 문화도시오산의 조성을 향한 과정으로, 6인의 시민으로 이뤄진 문화발굴단이 세마동 내 5개 법정동(외삼미동, 양산동, 세교동, 지곶동, 서랑동) 현장탐방을 통해 지역문화자원을 발굴했다.

또한, 세마동 주민이 주도하는‘우리동네 문화기획’추진을 위해 활동가 공개모집을 하였으며, ‘우리동네(세마동)’에서 문화를 꽃피우고 싶은  30여명의 시민들이 모집되었다.

공동워크숍은 새롭게 모집된 30여 명의 시민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문화도시 및 커뮤니티 조성사업에 대한 이해 증진과 역량강화를 통해 시민으로부터 도출되는 다양한 아이디어를 수집하고 이를 바탕으로 시민이 직접 ‘우리동네’에 꼭 필요한 문화기획 프로젝트를 만들어내고자 진행하게 되었다.

2회로 이루어진 공동워크숍의 세부내용으로는 문화도시와 커뮤니티 조성사업에 대한 오리엔테이션, 문화발굴단이 현장탐방을 통해 발굴한 지역문화자원 공유, 전문 퍼실리테이터가 참여해 시민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끌어내는 라운드테이블, 프로젝트 주제선정과 커뮤니티 조성, 그리고 공동프로젝트를 구성하기위한 라운드 테이블의 형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우리동네 문화기획’은 코로나19로 제기되는 이기적이고 배타적인 인간 중심 세계에 대한 문제의 대안으로 떠오른 ‘함께 살기 위한 방법’에 대한 모색으로써 ‘문화 생태적 마을’을 조성하고자 한다. 

이를 통해 시민이 주도하고, 시민에 의해 발전해나가는 “이음으로 생동하는 문화도시 오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사업을 보완 및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오산문화도시사무국은 앞으로도 보다 적극적으로 시민들의 역량을 끌어내어 문화도시로 최종 지정받기 위해 사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오산=김동우
오산=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