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무궁화 10호’… 항해사 잃고 11일만에 목포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어업지도선 무궁화 10호가 27일 전남 목포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 국가어업지도선 전용부두에 정박하고 있다. 무궁화 10호는 서해 최북단 연평도 해상에서 실종된 후 북한군 총격으로 인해 피살된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 소속 공무원 이모(47)씨가 탑승했던 어업지도선이다./사진=뉴스1
피살된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 공무원이 승선해 있었던 무궁화10호가 사고 6일만에 27일 전남 목포로 복귀했다. 출항한 지 11일만이다.

전남 목포시 서해어업관리단 전용부두에는 이날 정오께 실종 공무원 A(47)씨가 탑승해 있었던 무궁화10호가 입항했다.

목포 앞바다에 모습을 드러낸 무궁화10호는 출항 대기 중이던 무궁화8호, 무궁화29호 사이에 멈췄다.

선박이 완전히 정지하자 10여명의 선원들은 마스크 등을 착용하고 선박 위에서 정박 작업을 했다.

무궁화10호의 승선원은 모두 귀가 조처되며 차기 출항 계획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북한의 총격에 의해 숨진 해수부 어업지도원 공무원 A씨가 탑승했던 무궁화10호는 서해어업관리단 전용부두에서 어업지도를 위해 지난 16일 출항했다.

A씨는 출항한지 5일만인 21일 오전 1시35분께 연평도 인근 해상 무궁화10호에서 당직근무를 하던 중 실종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22일 오후 북한의 총격에 의해 사망한 것으로 발표됐다.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60.81상승 5.7618:01 10/23
  • 코스닥 : 807.98하락 4.7218:01 10/23
  • 원달러 : 1132.90보합 018:01 10/23
  • 두바이유 : 41.77하락 0.6918:01 10/23
  • 금 : 41.67상승 0.3118:01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