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장관, 서울시장 출마설에 “아직 생각해볼 여유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장관이 서울시장 출마설에 대해 부인했다. 사진은 박영선 장관이 지난 23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상생조정위원회 제6차 회의에서 인사말을 하는 모습./사진=뉴스1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장관이 서울시장 출마설에 대해 부인했다. 사진은 박영선 장관이 지난 23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상생조정위원회 제6차 회의에서 인사말을 하는 모습./사진=뉴스1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장관이 서울시장 출마설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27일 오전 KBS일요진단에 출연해 내년 보궐선거에서 서울시장에 출마할 가능성을 묻는 사회자 질문에 대해 “아직 정말 거기에 대해 생각해볼 여유가 없다”고 말했다. 다만 ‘아직’이라는 단서를 붙여 여운을 남겼다.

박 장관은 “중기부에 와서 제가 벌려놓은 일이 많고 지금 챙겨야 할 일이 많다”고 말했다. 그는 “새희망 자금 지급 문제만 해도 직원들이 고생을 많이 해 준비해 이렇게 빨리 지급될 수 있었다”며 “저희가 (후속) 조치를 취해야 하는 과정에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정치 관련 질문에 답변할 수 없는 상황으로 이해하면 될 거 같다”는 사회자 질의에 박 장관은 “예”라고 답했다.

박 장관의 이같은 발언은 서울시장 출마설을 부인하면서도 가능성을 완전히 일축하지는 않아 눈길을 끌고 있다.

일각에선 지난 7월 박원순 전 서울시장이 성추문에 휘말려 극단적 선택을 한 이후 여성 후보 전략공천 가능성이 고개를 들고 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5:3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5:3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5:3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5:33 01/28
  • 금 : 55.74상승 0.4215:33 01/28
  • [머니S포토] 김진욱 공수처장 "위헌논란 일단락…업무매진 할 것"
  • [머니S포토] 박영선 '의료영상정보 솔루션 기업 인피니트헬스케어 방문'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김진욱 공수처장 "위헌논란 일단락…업무매진 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