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집 의협회장 불신임안 ’부결’… 의정합의 유지될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대집 대한의사협회 회장이 27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열린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의 임시총회에서 모두발언을 마치고 나서고 있다. / 사진=뉴스1 임세영 기자
최대집 대한의사협회 회장에 대한 불신임안이 부결되면서 의정합의안 파기라는 최악의 사태는 피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는 27일 오후 2시 서울 서대문구 스위스그랜드호텔 서울컨벤션센터에서 임시대의원총회를 열고 최 회장 불신임 안건을 놓고 투표를 진행했다.

이날 총회에는 대의원 242명 중 203명이 출석했으며 불신임안 찬성은 114표, 반대는 85표, 기권은 4표가 각각 나왔다.

총회 규정상 재적 대의원 3분의2 이상 참석해 출석 대의원 3분의2 이상이 동의해야 안건이 통과된다. 하지만 최 회장 불신임안건은 출석 대의원 3분의2 이상(136명) 동의 조건을 충족하지 못해 부결됐다.

이에 따라 최 회장은 내년 4월까지 남은 임기를 채울 수 있게 됐다. 최 회장과 현 집행부가 신임을 얻으면서 의정합의안도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정부 여당과 의협은 추석 이후 협의체를 구성하고 본격적으로 의료정책에 대한 논의에 착수할 전망이다.

이날 최 회장은 표결에 앞서 “국가시험 관련 난제를 해결하고 의료법안과 각종 현안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며 “남은 임기 동안 희망과 신뢰를 가질 수 있도록 솔선수범하겠다ㄴ고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4.17상승 2.6310:16 11/26
  • 코스닥 : 868.59상승 3.4710:16 11/26
  • 원달러 : 1106.40하락 2.510:16 11/26
  • 두바이유 : 48.53상승 0.7510:16 11/26
  • 금 : 47.87상승 2.0110:16 11/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