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아성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제목 독특…시나리오 충격 생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아성/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고아성과 이솜이 시나리오를 봤을 때 반전과 충격이 있다고 말했다.

28일 오전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고아성, 이솜, 박혜수, 이종필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고아성은 "시나리오를 처음 읽었을 때 반전이 있다고 느꼈고, 충격이 아직도 생생하다"며 "이종필 감독님이 독특한 제목의 영화를 하실 거라고 생각 못했는데 시나리오가 귀엽고 유쾌한 영화라고 했는데 또 이면이 있는 스토리라 반했고, 정말 해야겠다고 고민 없이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이솜도 "저 역시도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이라는 제목이 독특하게 느껴졌고, 토익반을 듣는 세 친구가 비리를 파헤치는 게 흥미롭고 90년대 배경이라는 게 신나고 재밌을 것 같았다"며 "무엇보다 또래 배우와 할 수 있어서 설렜다"고 회상했다.

한편 '삼진그룹 영어토익반'은 1995년 입사 8년차, 업무능력은 베테랑이지만 늘 말단. 회사 토익반을 같이 듣는 세 친구가 힘을 합쳐 회사가 저지른 비리를 파헤치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고아성은 실무 능력은 퍼펙트하나 현실은 커피 타기 달인인 생산관리3부 '이자영' 역을, 이솜은 미스터리 소설 마니아로 뼈 때리는 멘트의 달인인 마케팅부 '정유나'를 맡았다. 박혜수는 수학 올림피아드 우승 출신이지만 실체는 가짜 영수증 메꾸기 달인인 회계부 '심보람'으로 분한다. 오는 10월 개봉 예정.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43.91하락 16.918:01 10/26
  • 코스닥 : 778.02하락 29.9618:01 10/26
  • 원달러 : 1127.70하락 5.218:01 10/26
  • 두바이유 : 41.77하락 0.6918:01 10/26
  • 금 : 41.67상승 0.3118:01 10/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