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현영이 밝힌 #한 달 수입 #워킹맘 #재테크(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현영이 열정 넘치는 근황을 전했다.

28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방송인 겸 사업가로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현영이 출연해 솔직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박명수는 "원조 8등신 예능 여신이 왔다"며 절친의 등장을 환영했다.

이날 현영은 패션 사업가로 변신한 근황을 전했다. 그는 "패션 회사를 만들었다"며 "내가 모델로 끌고 가면서 하는 브랜드, 디자이너와 협업하는 브랜드, 또 다른 브랜드까지 세 개의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워킹맘' 현영은 자신의 하루에 대해 "아침에 눈을 뜨면 애들을 깨워서 수업 챙기고, 유치원에 데려다주고, 방송이 있으면 방송을 하고 브랜드 미팅이 있으면 소화하고 그런다"며 "매일 해가 떠 있는 시간에는 뭔가 하고 있다"라고 이야기했다.

이 말을 들은 DJ 박명수는 현영에게 직업의 섬세한 세계 공식 질문인 한 달 수입에 대해 물었다. 사업가로 변신한 현영은 "그때그때 다르지만, 연예인으로 벌 때보다는 못 하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또한 박명수는 현영이 재테크 책을 내 인세를 1억 이상 벌었다는 사실을 언급하며 이에 대해 물었다. 현영은 "재테크 책을 냈는데 큰 문고에서 3개월 동안 베스트셀러였다"며 "생각지도 못하고 있다가 잘 돼서 너무 놀랐다"고 말했다. 이어 "그때 들어온 인세는 기부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기부는 자신에게 태어나서 해야하는 것 중 일부라고 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더불어 현영은 청취자들에게 재테크 상담을 해주기도 했다.

현영은 자신의 롤모델로 김수미를 꼽으며 "70대이신데도 열정이 대단하시다"며 "영화를 같이 촬영한 적이 있는데, 우리가 지쳐도 선생님은 반짝반짝 하시더라"라고 한 뒤 그 열정을 닮고 싶다고 했다.

한편 '박명수의 라디오쇼'는 매일 오전 11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28.35하락 2.4912:05 10/28
  • 코스닥 : 794.16상승 10.4312:05 10/28
  • 원달러 : 1128.20상승 2.712:05 10/28
  • 두바이유 : 41.61상승 0.812:05 10/28
  • 금 : 39.90상승 0.0612:05 10/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