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아트센터, 청년예술인 활동 무대 '버스킹 G-스테이지' 진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아트센터(사장 이우종)가 9월부터 10월까지 경기도민과 청년예술인들을 위한 상설무대 ‘경기아트센터 버스킹 G-스테이지’ 가을 편을 진행한다. / 사진제공=경기아트센터
경기아트센터(사장 이우종)가 9월부터 10월까지 경기도민과 청년예술인들을 위한 상설무대 ‘경기아트센터 버스킹 G-스테이지’ 가을 편을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공연예술이 다시 한 번 발걸음을 내디딜 즈음, 재확산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인해 많은 공연이 취소·연기되었다. ‘경기아트센터 버스킹 G-스테이지’는 이로 인해 활동을 중단할 수밖에 없었던 예술인들에게 최소한의 수입원과 지속적인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문화예술 생태계를 유지하기 위해 기획된 경기도형 문화뉴딜 사업의 일환이다.

이번 ‘버스킹 G-스테이지’에는 지난 4월 공모를 통해 선정된 36개 예술단체가 약 50회의 공연을 펼친다. 이미 잘 알려져 기반이 탄탄한 전문예술인뿐만 아니라 이제 막 이름을 낸 신인 예술인에게도 동등한 기회가 제공되어 의미를 더한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으로 진행된 9월 무대는 국내 공공극장 최초로 문을 연 미디어창작소에서 촬영을 진행, 9월 29일부터 경기아트센터 공식 유튜브 <꺅!tv>를 통해 순차적으로 송출된다. 경기아트센터가 보유한 전문 장비와 인력을 활용하여 클래식, 재즈, 퓨전국악부터 비보잉, 스트리트댄스까지 재능 있는 청년 아티스트들의 공연을 젊고 트렌디한 감성으로 선보인다.

10월부터는 대면 공연으로 전환하여 카페G 옆에 위치한 열린무대와 소극장 앞 광장 등 경기아트센터의 넓은 공간을 활용해 경기도민을 맞이한다.

‘나의 무대가 너의 휴식이 될 수 있다면’이라는 공연의 제목처럼 무대를 잃은 청년 예술인들에게는 관객을 만나는 기회가, 코로나19로 인해 일상을 잃어버린 도민들에게는 작은 쉼터와 위로를 제공하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45.26상승 14.4218:01 10/28
  • 코스닥 : 806.20상승 22.4718:01 10/28
  • 원달러 : 1130.60상승 5.118:01 10/28
  • 두바이유 : 41.61상승 0.818:01 10/28
  • 금 : 39.90상승 0.0618:01 10/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