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아베, 사임 후 첫 공식 인사…"스가 정권 지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 © AFP=뉴스1

(서울=뉴스1) 김서연 기자 =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일본 총리가 "한 의원으로서 스가 정권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NHK에 따르면 아베 전 총리는 28일 도쿄 도내 호텔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 사임 후 처음으로 공개적으로 인사하면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을 응원했다.

아베 전 총리는 "컨디션 때문에 임기를 1년 남기고 퇴진할 수밖에 없게 된 일에 몹시 죄송하다"며 "스가 총리가 훌륭하게 이어 정말 안심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약 효과로 건강을 회복하고 있다"면서 "한 의원으로 확실히 스가 정권을 지지한다. 일본을 위해 앞으로도 노력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아베 전 총리는 지난달 28일 건강 악화(궤양성 대장염 재발)를 이유로 사임 의사를 표명했고 이달 16일 공식 사퇴했다.

한편 이날 같은 행사에 참석한 스가 총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뿐만 아니라 전후 최대 국내총생산(GDP) 하락 등 지금까지 한 번도 없었던 국난이다. 감염 확산 방지와 사회경제 활동 양립을 제대로 해내겠다"며 정권 운영에 협력을 호소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30.84하락 13.0718:01 10/27
  • 코스닥 : 783.73상승 5.7118:01 10/27
  • 원달러 : 1125.50하락 2.218:01 10/27
  • 두바이유 : 40.81하락 1.2618:01 10/27
  • 금 : 39.84하락 1.8318:01 10/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