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TV] '볼빨간' 함연지, 父 함영준 오뚜기 회장에게 혼났다? "타사 라면 때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볼빨간 라면연구소'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오뚜기 장녀'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아버지에게 혼난 일화를 공개했다.

함연지는 지난 29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볼빨간 라면연구소'에 등장, 아버지인 함영준 오뚜기 회장을 언급했다.

함연지는 오뚜기 라면을 어렸을 때부터 많이 먹었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어릴 때는 오뚜기 라면만 먹다가 연극, 뮤지컬을 하면서 타사 라면을 처음으로 먹어봤다"고 설명했다.

함연지는 "제가 타사 라면을 안 먹어본 걸 사람들이 많이 신기해 하더라. 그때 제가 이상하다는 걸 느꼈다"고 털어놨다.

그러다 함영준 회장 앞에서 타사 라면을 먹게 됐다고. 함연지는 "아빠가 예전에 입원을 했는데 다른 회사 라면 맛이 궁금해서 편의점에서 사왔다"고 회상했다.

함연지는 이어 "아빠가 병실에 누워계신데 그 앞에서 라면을 끓여 먹었다. 아빠가 엄청 화를 내셨다. '넌 꼭 지금 그걸 먹어야겠니?' 하시더라"고 덧붙여 웃음을 샀다.

이후 함연지는 "방송에서 다양한 라면을 다 먹어봤다. 너무 맛있더라. 먹어 보고는 '헐~ 너무 맛있다' 했었다"고 솔직히 털어놓기도 했다. 출연진들이 "아빠 회사 것보다 나았냐"라고 하자, 함연지는 "아니요~"라고 즉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 가운데 MC 하하는 함연지를 향해 "이번에 (오뚜기에서) 새로 나온 라면 면발이 탄력 있고 좋더라. 저는 거기서 갈아탔다"며 아부를 떨었고, 함연지는 "감사하다"면서 뿌듯해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6.70상승 8.2913:25 10/21
  • 코스닥 : 827.80상승 3.1513:25 10/21
  • 원달러 : 1132.60하락 6.813:25 10/21
  • 두바이유 : 43.16상승 0.5413:25 10/21
  • 금 : 41.58하락 0.1913:25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