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세' 김효진, 29일 둘째 딸 출산…"산모·아기 모두 건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효진/사진=스타잇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개그우먼 김효진이 둘째를 득녀했다.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9일 공식입장을 내고 "김효진이 29일 두 아이의 엄마가 됐다는 기쁜 소식을 전해드린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김효진은 29일 오후 2시30분께 서울의 한 병원에서 건강한 여아를 출산했다"며 "현재 산모와 아기는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가족 및 지인들의 축복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김효진에게 아낌없는 축하와 사랑 보내주시는 많은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1976년생으로 올해 우리나이로는 45세인 김효진은 지난 2009년 6년간 교제한 1세 연하 회사원과 결혼했다. 이후 2012년 첫째 딸을 품에 안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0.81상승 5.7618:01 10/23
  • 코스닥 : 807.98하락 4.7218:01 10/23
  • 원달러 : 1132.90보합 018:01 10/23
  • 두바이유 : 41.77하락 0.6918:01 10/23
  • 금 : 41.67상승 0.3118:01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