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FP "7월 北주민 54만5000명 영양 지원"

VOA 'WFP 신종 코로나 국제 대응 보고서: 9월호' 인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4일 오후 북한 강원도 원산시 원산애육원에서 아이들이 종이접기 수업을 하고 있다.2017.11.17/뉴스1 © News1 재미언론인 진천규 방북 취재

(서울=뉴스1) 최소망 기자 = 유엔 산하 세계식량계획(WFP)이 지난 7월 북한 주민 54만5000명을 대상으로 영양 지원했다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30일 전했다.

이날 VOA는 지난 29일 WFP가 발간한 'WFP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제 대응 보고서 : 9월호'를 인용해 "임신부와 수유모, 탁아소와 소아병동 등의 어린이들에 대한 영양 지원이 계속되고 있다"면서 "지난 7월 북한 주민 54만5000명을 지원했다"고 보도했다.

보고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의 영향으로 북한의 유치원과 학교들이 계속 문을 닫고 있는 것이 지원에 핵심적인 제약 요인이 된다고 봤다.

WFP는 북한 어린이 음식 섭취 85%가 공공 기관을 통해 이뤄지는데, 학교와 유치원의 장기간 폐쇄가 어린이들의 영양 상태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WFP는 "여름철 홍수와 태풍들이 북한의 주요 작물에 미친 영향을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WFP는 북한 코로나19 대응을 돕기 위해 10월부터 내년 3월까지 2890만 달러가 필요하지만 이 중 540만 달러가 부족하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0.00상승 4.9515:29 10/23
  • 코스닥 : 808.93하락 3.7715:29 10/23
  • 원달러 : 1132.90보합 015:29 10/23
  • 두바이유 : 42.46상승 0.7315:29 10/23
  • 금 : 41.36하락 0.3515:29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