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아쉽다! 추석 선물' 류현진·김광현... 만족스럽지 못한 성적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송원영 기자 =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왼쪽)이 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시리즈(3전2승제) 2차전에서 공을 던지고 있다. 이날 선발로 출격한 류현진은 1⅔이닝 3탈삼진 1볼넷 7실점 3자책으로 무너졌다. 홈런 2개를 포함해 8개의 안타를 맞았다. 이날 토론토는 탬파베이 레이스에 2대8로 졌다.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김광현(오른쪽)이 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2020 메이저리그(MLB) 포스트시즌 내셔널리그 와일드카드 시리즈(NLWC·3전2선승제) 1차전에서 공을 던지고 있다. 이날 김광현은 3⅔이닝 5피안타 3실점을 기록했다. 팀이 6-3으로 앞서갔지만, 김광현은 5이닝을 채우지 못해 승리를 챙기지는 못했다. 2020.10.1/뉴스1 © AFP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1.31상승 6.2614:37 10/23
  • 코스닥 : 809.65하락 3.0514:37 10/23
  • 원달러 : 1133.90상승 114:37 10/23
  • 두바이유 : 42.46상승 0.7314:37 10/23
  • 금 : 41.36하락 0.3514:37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