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평범하고 소중한 날들, 반드시 되찾아 드리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추석을 맞아 국민들에게 반드시 소중한 일상을 되돌려 드리겠다고 다짐했다. 사진은 최근 김정숙 여사와 청와대 상춘재 앞에서 국민들에게 추석 인사를 전하는 모습. /사진=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국민들에게 평범하고 소중한 날들을 반드시 되찾아 드리겠다고 다짐했다.

문 대통령은 1일 리센룽 싱가포르 총리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한국 추석과 한류를 소개한 데 대해 자신의 페이스북에 감사를 표하면서 이 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한국의 명절, 추석과 한류에 대해 소개해주신 리센룽 총리에게 감사하다”며 “코로나19 시대에 거리는 멀지만 마음만은 가깝다는 것을 다시 느낀다”고 리센룽 총리의 SNS 글과 한지공예 작품 사진을 공유했다.

리센룽 총리는 지난달 24일 페이스북에 직접 촬영한 싱가포르에서 전시 중인 한지공예 작품(Royal Family's Walk) 사진을 올렸다. 그는 “이 작품은 조선 초기의 왕과 왕비의 행렬을 보여준다”며 한국의 추석을 언급했다. 그는 “우리가 한국을 방문하기까지는 시간이 좀 걸릴 것이기 때문에 이 전시가 의미 있다”고 적었다.

문 대통령은 “세계 각국에서 다양한 모습으로 코로나 시대를 견디고 있다”며 “어려움을 참아 주신 자랑스런 국민들께 평범하고 소중한 날들을 반드시 되찾아 드리겠다”고 강조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0.84하락 13.0718:01 10/27
  • 코스닥 : 783.73상승 5.7118:01 10/27
  • 원달러 : 1125.50하락 2.218:01 10/27
  • 두바이유 : 40.81하락 1.2618:01 10/27
  • 금 : 39.84하락 1.8318:01 10/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