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교체 출전, 35분 뛰었지만 발렌시아 베티스에 0-2 패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강인의 소속팀 발렌시아는 4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에스타디오 데 메스타야에서 열린 레알 베티스와 2020-21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5라운드에서 0-2로 졌다. /사진=뉴스1
이강인의 소속팀 발렌시아는 4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에스타디오 데 메스타야에서 열린 레알 베티스와 2020-21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5라운드에서 0-2로 졌다. /사진=뉴스1
스페인 발렌시아의 이강인(19)이 후반에 교체로 경기장에 들어가 35분을 뛰었지만 완패를 당했다.

이강인의 소속팀 발렌시아는 4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의 에스타디오 데 메스타야에서 열린 레알 베티스와 2020-21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5라운드에서 0-2로 졌다.

이강인은 이날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했고 발렌시아가 0-1로 지고 있던 후반 11분 제이슨과 교체됐다. 이강인은 약 35분 동안 부지런히 움직이면서 공격포인트를 노렸지만 베티스의 수비 라인을 넘지 못하고 고개를 숙였다.

이강인은 레반테와의 개막전에서 도움 2개를 기록한 후 4경기에서 선발과 교체로 경기에 출전했지만 공격 포인트를 쌓는 데 실패했다.

발렌시아는 전반 19분 만에 세르히오 카날레스에게 선제골을 내주면서 끌려갔다. 추격에 나선 발렌시아는 후반 11분 이강인, 알렉스 블랑코 등을 투입해 동점을 노렸다. 하지만 오히려 후반 29분 크리스티안 테요에게 추가 골을 내주면서 2골 차 완패를 당했다.

이로써 발렌시아는 2승1무2패(승점7)가 되면서 6위에 머물렀다. 레알 베티스는 3승2패(승점9)로 선두에 올랐다.
 

윤경진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5:32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5:32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5:32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5:32 03/05
  • 금 : 63.11상승 1.6715:32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