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 마지막 날 전국 비 소식… 쌀쌀한 날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서울 중구 덕수궁 돌담길을 걷고 있다./사진=뉴시스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서울 중구 덕수궁 돌담길을 걷고 있다./사진=뉴시스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4일 전국이 흐린 가운데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비가 그친 뒤에는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바람도 강하게 불어 쌀쌀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 충청 남부와 남부지방, 경기북부 등 일부 지역에서 비가 오는 곳이 있다고 예보했다. 이날 예상 강수량은 경기 북부, 강원 영서 북부에 5~10㎜, 충청 남부와 남부, 제주도에 5㎜ 안팎이다.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가 밤부터 차차 맑아지겠고 5일과 6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이날 아침 기온은 10∼20도, 낮 최고기온은 20∼25도 분포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 올가을 들어 가장 낮은 기온을 나타낼 것으로 보고 있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6도, 인천 16도, 수원 15도, 춘천 12도, 강릉 16도, 청주 17도, 대전 17도, 전주 17도, 광주 18도, 대구 18도, 부산 20도, 제주 20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1도, 인천 21도, 수원 22도, 춘천 21도, 강릉 24도, 청주 22도, 대전 22도, 전주 21도, 광주 22도, 대구 23도, 부산 23도, 제주 23도로 예상된다.

서해안과 강원 영동은 오후부터 바람이 시속 30∼45㎞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고 그 밖의 지역에도 15∼30㎞로 약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윤경진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5:30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5:30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5:30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5:30 03/02
  • 금 : 64.23하락 0.0615:30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