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벤투스 직원 2명 코로나19 확진… "선수단 전원 격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벤투스 로고./사진=유벤투스
유벤투스 로고./사진=유벤투스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구단 유벤투스의 직원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선수단 전체가 격리됐다.

유벤투스는 4일(이하 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직원 2명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다"며 "선수와 코치, 지원스태프 중에서는 확진자가 없지만 코로나19 규정에 따라 선수단 전원이 격리에 들어갔다. 외부와의 접촉을 막기 위한 조치"고 밝혔다.

선수단 전원이 격리에 들어갔지만 5일 오전 3시45분 열리는 나폴리와의 2020-21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 3라운드는 예정대로 진행할 예정이다.

유벤투스는 "코로나19 조치에 따라 진단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선수들은 정상적으로 훈련을 하고, 경기에 출전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보건 당국이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나폴리의 토리노 원정을 금지했다는 이탈리아 현지 언론의 보도가 나오면서 경기가 열리지 않을 가능성도 나오고 있다. 나폴리는 지난 3일 피오트르 지엘린스키와 직원 1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고 밝힌 바 있다.

나폴리와 지난달 28일 경기를 치른 제노아에서는 19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이들 가운데 10명은 나폴리전에 출전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나폴리에서 확진자가 추가 발생할 수 있는 가능성이 남아 있어 유벤투스와 나폴리전 개최 여부도 아직 확정되지 않은 상태다.
 

윤경진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0.95하락 88.7413:05 02/26
  • 코스닥 : 913.68하락 22.5313:05 02/26
  • 원달러 : 1123.40상승 15.613:05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3:05 02/26
  • 금 : 65.39상승 2.513:05 02/26
  • [머니S포토] 의사봉 두드리는 윤호중 법사위원장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의사봉 두드리는 윤호중 법사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