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확진 114명… 일주일만에 다시 세자릿수(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5일 서울 마포구보건소 내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시민들을 기다리고 있다. /사진=뉴스1
지난 5일 서울 마포구보건소 내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이 시민들을 기다리고 있다. /사진=뉴스1
6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14명 발생했다. 확진자 수는 지난 9월30일 이후 일주일만에 다시 세자릿수로 늘어났다.

7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보다 114명 늘어난 총 2만4353명을 기록했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251명, 격리 중인 사람은 1594명으로 전날 대비 140명 줄었다.

일일 확진자 추이는 지난달 24일부터 이날까지 ‘125→114→61→95→50→38→113→77→63→75→64→73→75→114명’ 순으로 나타났다.

국내 지역발생 확진자는 94명을 기록해 13일째 100명 미만을 이어갔다.

국내 지역발생 추이는 지난달 24일부터 이날까지 ‘110→95→49→73→40→23→93→67→53→52→47→64→66→94명’의 변화를 보였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20명이다. 검역단계에서 7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고 지역사회에서 자가격리중이던 13명이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들의 추정 유입국가는 ▲중국 외 아시아 15명 ▲유럽 2명 ▲아프리카 2명 ▲중국 1명으로 나타났다. 내국인은 11명이며 외국인은 9명이다.

사망자는 3명 늘어 누적 사망자는 총 425명이다. 확진자 수 대비 사망자의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1.75%다.

위·중증 환자수는 전날보다 3명 줄어 102명을 기록했다.

누적 의심 환자는 237만8073명이다. 이 중 233만1582명이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 해제했다. 현재 검사를 진행 중인 사람은 2만2138명이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이명환
이명환 my-hwa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이명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