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오리온 오리온스 농구단, 오는 11일 홈개막전 시동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준 고양시장이 지난시즌 오리온 오리온스의 홈개막전에서 시구를 하고 있다. / 사진제공=고양시
이재준 고양시장이 지난시즌 오리온 오리온스의 홈개막전에서 시구를 하고 있다. / 사진제공=고양시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오는 11일 오후2시 고양체육관에서 고양 오리온 프로농구단이 전주 KCC와 홈개막전을 갖는다고 밝혔다.

올 시즌 처음으로 고양시에서 열리는 이날 경기는 코로나19 방역방침에 따라 무(無)관중으로 진행된다. 오리온 오리온스는 관중 없이 열리는 경기에 대한 아쉬움을 담아 지난 10월4일 비대면 출정식 및 팬미팅을 진행, 올 시즌 달라진 팀 분위기를 전해 팬들의 응원을 받았다.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는 2020~2021시즌에 대비해 강을준 감독(55)을 새로 영입하고 대어급 가드 이대성 선수(30)를 합류시켰다. 지난 9월 군산에서 열린 2020 KBL컵대회에서 초대 챔피언 및 최우수선수(MVP, 이대성) 타이틀을 거머쥐며 올해 오리온의 재도약을 예고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이대성-최진수-허일영-이승현으로 이어지는 강력한 국내 라인업에 외국인 선수 디드릭 로슨(24), NBA출신 제프 위디(30)까지 영입해 빅맨의 위용까지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강을준 감독은 “코로나19로 지친 고양시민들에게 오리온이 우승으로 스포츠에 대한 갈증을 시원하게 풀어드리겠다” 며, “지난 시즌은 비록 부진했지만 올 시즌에는 선수와 시민들 모두가 행복할 수 있는 ‘확’ 달라진 농구를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매년 시즌권 1호 구입자라는 자부심이 있었는데, 올해는 시즌권 판매를 안하다고 해 아쉽다”고 말하며, “이번 시즌 강을준 감독과 이대성 선수 영입 등 달라진 오리온의 모습이 벌써부터 기대된다. 비록 경기장을 직접 찾을 수는 없지만 고양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강을준 감독과 주장 허일영, 이대성 선수는 시즌 개막에 앞서 오는 8일 고양시청을 방문해 이재준 고양시장과 올 시즌 인사를 나누는 상견례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 농구단은 관내 학교에 골대를 기증하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농구클리닉을 실시하는 등 KBL 10개 구단 중 지자체와 상호 협력의 성공적인 모델로 꼽힌다.

시는 이번 홈개막전을 앞두고 버스정류장 광고 등 온·오프라인을 활용한 적극적인 홍보로 시민들의 관심을 유도하며 오리온의 도약을 뒷받침하고 있다.
 

고양=김동우
고양=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3.59상승 18.3511:16 09/27
  • 코스닥 : 1038.95상승 1.9211:16 09/27
  • 원달러 : 1175.90하락 0.611:16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1:16 09/27
  • 금 : 74.77상승 0.6611:16 09/27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