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히 파고든 코로나… 中 확진자 절반이 '무증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중국 본토에서 57일 만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사진=뉴시스
중국 본토에서 57일 만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사진=뉴시스

중국 본토에서 57일 만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감염자 중 절반이 무증상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칭다오시 위생건강위원회는 "11일 3명의 무증상 감염자가 나온 이후 대규모 검사를 진행한 결과, 9명이 추가로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진단을 받았다"고 밝혔다. 11일 오후 11시(현지시간) 기준 칭다오시 코로나19 확진자는 6명, 무증상자 6명이다. 확진자와 무증상자 모두 칭다오시의 한 흉과병원과 연관된 것으로 확인됐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15.22상승 5.8418:03 10/05
  • 코스닥 : 685.34하락 11.4518:03 10/05
  • 원달러 : 1410.10하락 16.418:03 10/05
  • 두바이유 : 88.82상승 0.5418:03 10/05
  • 금 : 1730.50상승 28.518:03 10/05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금감원 이복현·저축은행 오화경
  • [머니S포토] 금감원장, '대출 만기연장·이자 상환유예' 지원 격려
  • [머니S포토] 놀이터에 접목된 공공디자인
  • [머니S포토] 조계종 총무원장 취임법회 참석한 與·野 인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