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라임·옵티머스 게이트? 국민의힘발 카더라 통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라임·옵티머스 사태를 '권력형 게이트'로 규정하고 공세를 펴는 국민의힘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사진=뉴스1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라임·옵티머스 사태를 '권력형 게이트'로 규정하고 공세를 펴는 국민의힘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사진=뉴스1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라임·옵티머스 사태를 '권력형 게이트'로 규정하고 공세를 펴는 국민의힘을 맞받아쳤다. “카더라 통신을 인용한 얕은 정치를 하지 말고 구체적 근거를 제시하라”고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정감사 대책회의에서 “제1야당이 (라임·옵티머스 사태를) 권력형 비리게이트라고 주장하려면 최소한 그에 부합하는 사실이나 근거를 제시해야 하는 것 아닌가”라고 말했다.

이어 "그냥 대통령 흔들고 정부에 흠집 내고 여당 공격하면 야당 지도자가 될 수 있다는 건 얕은 정치일 뿐"이라며 "라임·옵티머스 사건은 사모펀드 금융사기 사건이다. 국민의힘이 권력형 비리라 주장하는 명확한 근거가 있으면 떳떳히 공개하면 된다"고 주장했다.

그는 "민주당은 라임·옵티머스 사건에 대해 성역 없는 수사를 통해 실체적 진실을 규명할 것을 검찰에 다시 한번 촉구한다"며 "어제 검찰이 수사인력을 확대했고 추미애 법무부 장관도 관련자에 대한 범죄인 인도청구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엄정한 수사의지를 보여줬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야당의 허위주장과 의혹 부풀리기에 대해선 단호히 대응할 것"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종전선언을 대한민국의 종말을 불러올 수 있는 행위라고 말한 것을 두고 “냉전본색을 유감없이 드러냈다”고 비판했다.

 

김 원내대표는 "70년 휴전상태를 종식하는 것이 어떻게 종말을 부를 수 있다는 건지 납득도 이해도 되지 않는다"며 "과거 남북긴장과 대결을 국내 정치에 이용하는 북풍정치와 안보팔이의 연장이 아닌가"라고 지적했다.

 

이어 "남북대화의 조속한 재개를 북한에 촉구한다"며 "해양수산부 공무원 사건 조사와 군 통신선 복구, 방역협력을 논의할 포괄적 남북대화가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강태연
강태연 taeyeon981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태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8:01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8:01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8:0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1 01/18
  • 금 : 55.39하락 0.3118:01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