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국회 출입 관련 특별감사… “관련자 전원 징계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가 국회 꼼수 출입논란에 대해 특별감사를 진행했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국회 꼼수 출입논란에 대해 특별감사를 진행했다. /사진=뉴시스
삼성전자가 최근 국회 꼼수 출입 논란과 관련해 자체적으로 특별감사를 실시하고 관련자 전원을 징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국회를 출입한 적이 있는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지난 9~10일 특별 감사를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번 논란의 당사자인 임원은 정당 당직자로 재직 중이던 2013년 가족 명의로 인터넷 언론사를 설립해 2015년 삼성 입사 이후 최근까지도 기사를 직접 작성해 올린 것으로 드러났다.

해당 임원은 “1년 단위 계약직이라 언제 퇴직할지 몰랐고 무보수였기때문에 회사에 알릴 필요가 없다고 생각했다”고 해명했다는 게 삼성전자의 설명이다.

해당 언론사의 소재지와 관련해서는 설립 당시 가족 거주지로 등록했으며 2017년부터 1년간은 여의도 소재 상가를 임차해 사용했으나 계약기간 종료 이후에도 변경하지 않은 사실이 조사결과 확인됐따.

삼성전자는 “해당 인터넷 언론사의 존재를 전혀 몰랐다”며 “따라서 광고 등 어떤 명목의 지원도 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이 밖에도 이번 감사에서는 모 국회의원실의 설명 요청을 받은 임직원 2명이 다른 직원이 발급받은 출입증을 이용해 의원실 2곳을 방문한 사실이 추가로 확인했다.

이들은 출입증 신청 마감시간이 임박해 설명 요청을 받아 출입증 발급 프로세스를 진행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다고 해명했지만 이 또한 명백한 절차 위반에 해당된다.

삼성전자는 “모든 위반사항에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며 “책임자를 포함한 관련자 전원을 징계 조치했다”고 전했다.

이어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한데 대해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며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제반 프로세스를 철저히 점검하고 준수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7.86상승 22.6418:03 10/06
  • 코스닥 : 706.01상승 20.6718:03 10/06
  • 원달러 : 1402.40하락 7.718:03 10/06
  • 두바이유 : 91.22상승 2.418:03 10/06
  • 금 : 1720.80하락 9.718:03 10/06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방통위 한상혁 "방송 공적 책임 높이는 데 최선..."
  • [머니S포토]금융위 김주현 "비금융주력자 이슈, 동일 '은행법' 적용"
  • [머니S포토] 양조위 'K-하트 발사'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2022 국감장 출석한 한동훈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