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블로그 뒷광고 "제대로 표기해" 주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네이버가 자사 블로그에서의 ‘꼼수 뒷광고’에 대해 검색 노출 제외 등으로 제재를 강화했다./사진=네이버
네이버가 자사 블로그에서의 ‘꼼수 뒷광고’에 대해 검색 노출 제외 등으로 제재를 강화했다./사진=네이버
네이버가 자사 블로그에서의 뒷광고 표기가 미흡하면 검색에서 제외하는 등 제재를 강화했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네이버는 최근 블로거들에게 “본문 내 대가성 표기가 미흡하면 통합검색 노출이 제한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최근 시청자 몰래 업체로부터 광고·협찬을 받는 등 일부 유튜버의 ‘뒷광고’ 논란이 커지자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달 ‘추천·보증 등에 관한 표시·광고 심사지침’을 통해 SNS 등에 올린 콘텐츠에 경제적 대가를 받은 사실을 명기하도록 했다. 

하지만 협찬 표기를 두루뭉술하게 넘어가거나 교묘하게 가리는 등 지침을 피해가려는 사례가 일부 블로거들 사이에서 이뤄지고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에 네이버는 대가성 표기를 하긴 했지만 본문 배경색이나 희미한 색을 써 잘 안 보이게 한 경우 등 꼼수를 철저히 단속하겠다는 방침이다.

네이버는 "많은 창작자의 다양한 콘텐츠 생산이 늘어나는 만큼 뒷광고 논란도 줄어들지 않고 있다"며 "여전히 검색 사용자들을 속이기 위한 마케팅 활동으로 여러 좋은 콘텐츠 창작자들이 무분별하게 활용되는 안타까운 상황"이라고 밝혔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18:01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18:01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18:01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1 08/09
  • 금 : 1805.20상승 1418:01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