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성우 예능 출연에 동생 배성재 “하라는 거 다 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배성우. /사진=뉴스1
배성재 아나운서가 형 배성우의 예능감에 대한 걱정을 털어놨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배우 배성우가 출연했다. 배성우는 배성재 SBS 아나운서의 형이다.

차태현은 ‘힌트요정’으로 나와 “배우들이 연기로 인정하는 배우”라 사전 정보를 흘렸다.

배성우는 무대에 설치한 스크린 뒤에서 수줍게 등장했다. 그는 극단 시절부터 신성록과 인연이 있었다며 “신성록의 성장 과정을 다 봤다”고 말했다. 이어 “키가 크고 여자들에 인기가 많았다”고 깨알 정보를 전했다.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배성우의 동생 배성재를 영상 통화로 연결했다. 배성재는 “분량이 안 나올까봐 방송국 사람으로서 걱정된다”며 걱정인지 공격인지 알 듯 모를 듯한 말을 했다. 배성우는 “가족을 걱정해야지 회사 걱정을 하면 어떡하냐”며 발끈했다.

배성재는 형에게 “예능 프로 나갔을 때는 하라는 거 다 하면 된다”고 조언했다.
 

김명일 terry@mt.co.kr  | twitter facebook

김명일 온라인뉴스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2.17상승 0.6312:39 11/26
  • 코스닥 : 870.72상승 5.612:39 11/26
  • 원달러 : 1105.70하락 3.212:39 11/26
  • 두바이유 : 48.53상승 0.7512:39 11/26
  • 금 : 47.87상승 2.0112:39 11/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