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디스 코로나 이유로 영국 신용등급 강등(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무디스 사무실 © AFP=뉴스1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미국의 신평사인 무디스가 코로나19를 이유로 영국의 신용등급을 강등했다.

무디스는 18일(현지시간) 코로나19로 영국 경제의 침체가 불가피하다며 영국의 신용등급을 ‘Aa3’로 한 등급 하향했다.

무디스의 신용급등은 Aaa가 1등급, Aa1이 2등급, Aa2가 3등급, Aa3가 4등급이다.

무디스는 영국 경제는 코로나19 이전에도 좋지 못했지만 코로나 이후 경제 상황이 더 나빠졌다며 등급 하향 이유를 밝혔다.

무디스는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도 부드럽게 진행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영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동절기에 들어 연일 사상최고치를 경신하는 등 영국은 코로나19 2차유행을 맞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360.81상승 5.7618:01 10/23
  • 코스닥 : 807.98하락 4.7218:01 10/23
  • 원달러 : 1132.90보합 018:01 10/23
  • 두바이유 : 42.46상승 0.7318:01 10/23
  • 금 : 41.36하락 0.3518:01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