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공구매' 전년동기 173%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라남도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우선구매 공시제 추진에 따라 올 상반기 518 억 원의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구매했다고 19일 밝혔다.전남도청 전경/머니S DB
전라남도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우선구매 공시제 추진에 따라 올 상반기 518 억 원의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구매했다고 19일 밝혔다.전남도청 전경/머니S DB
전라남도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우선구매 공시제 추진에 따라 올 상반기 518 억 원의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구매했다고 19일 밝혔다.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우선구매 제도'는 공공기관이 물품이나 용역서비스를 구매할 경우 의무적으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우선 구매토록 함으로써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 확대를 통한 자생력을 높이기 위한 제도다.

대상은 전라남도 본청을 비롯 직속기관, 사업본부, 사업소, 의회사무처, 출자·출연기관과 함께 시·군청 등이 해당된다.

전남도는 올해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우선구매 목표액을 총 구매목표액 4870억 원의 14%인 684억 원으로 정하고, 구매 확대와 목표 달성을 위해 사회적경제 공공구매 및 판로활성화 간담회, 전남도 공공구매 온라인 플랫폼 신규 구축 등 구매촉진 활동을 펼쳐왔다.

이 같은 결과 올 상반기 실적이 지난해 같은 기간 구매실적 299억 원 대비 73%(219억 원) 증가한 518억 원으로 집계됐다.

전남도는 상반기에만 올해 우선구매 목표액의 75.7%를 달성해 연말까지 당초 계획한 목표를 이룰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올해 목표액 조기 달성을 위해 각 기관별 실적을 수시로 점검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우선구매제를 별도 추진 중인 도교육청(지원청 포함)과 나주 빛가람 혁신도시 내 공공기관과도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사회적경제제품 구매 확대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염성열 전남도 사회적경제과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사회적경제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우선구매 활성화와 더불어 쇼핑몰 입점지원, 비대면 품평행사, 대형 유통망 협약 등 판로지원도 함께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남악=홍기철
남악=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