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영 "미국가요"… 4년 몸담은 '어서와' 하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아영  아나운서가 4년 만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를 떠난다.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신아영 아나운서가 4년 만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를 떠난다.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신아영 아나운서가 4년 만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를 떠난다.

MBC에브리원은 지난 19일 신아영이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어서와) 하차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신아영은 오는 22일 방송분인 특별판 '어서와 한국살이는 처음이지?'를 끝으로 MC에서 물러난다.

신아영은 이날 방송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떨어져 있던 가족과 만나기 위해 잠시 미국으로 간다며 하차 이유를 전할 예정이다.

이어 "미국에서도 '어서와'를 빼놓지 않고 보겠다"며 눈물을 쏟아내 출연진과 제작진 모두 아쉬움을 드러냈다는 전언이다.

신아영은 지난 2017년 6월 파일럿 방송부터 정규 편성이 된 이후 4년 동안 '어서와' MC로 활약했다. 그의 빈자리는 박지민 MBC 아나운서가 채울 예정이다.
 

김신혜
김신혜 shinhy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05하락 53.5115:33 01/28
  • 코스닥 : 961.23하락 24.6915:33 01/28
  • 원달러 : 1119.60상승 15.215:33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5:33 01/28
  • 금 : 55.74상승 0.4215:33 01/28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 [머니S포토] 수제화 거리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민주당 규제혁신추진단-대한상의 정책간담회서 인사말하는 박용만
  • [머니S포토] 긴급기자회견 갖는 이언주 전 의원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민에게 스마트워치 보급해 건강 모니터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