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크플러스, IPO 추진… 상장주관사 미래에셋대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공유오피스 스파크플러스가 IPO를 추진한다. /사진=스파크플러스
공유오피스 스파크플러스가 IPO를 추진한다. /사진=스파크플러스
공유오피스 스파크플러스는 기업공개(IPO)를 위한 상장주관사로 미래에셋대우를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2016년 설립된 스파크플러스는 국내 최대 창업지원기관인 스파크랩(SparkLabs)과 아주호텔앤리조트가 창업가 생태계 조성을 위해 만든 한국형 공유오피스다. 첫 지점인 서울 역삼점을 시작으로 11월 개관 예정인 강남4호점까지 설립 4년 만에 총 16개 지점을 비롯해 운영 면적 7만7000㎡ 및 좌석 1만1000여석을 확보하며 국내 공유오피스 브랜드 중 가장 빠른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스파크플러스는 이번 IPO 추진을 통해 거점오피스 제공 확대와 부동산 운영 모델 다각화를 도모하며 부동산종합운영사의 입지를 공고히 다질 예정이다.

상장주관사로 선정된 미래에셋대우는 스파크플러스의 상장 지원 외 ‘상업용부동산 밸류 애드 파트너’(Value-add partner)로서 비즈니스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

목진건 스파크플러스 대표는 “이번 IPO 추진은 거점오피스 확대 및 부동산 운영 모델 다각화 등 부동산종합운영사로 성장하기 위한 자본 확보와 사업 확장의 의미”라고 짚었다. 이어 “설립 이후 꾸준히 추구해 온 입주사 성장 지원 미션을 기반으로 급변하는 시대 흐름에 유연하게 대처하며 공유오피스의 뉴노멀을 만들어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