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지주, 신종자본증권 2000억원 발행 성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금융지주는 2000억원 규모의 신종자본증권(조건부자본증권)을 발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발행하는 채권은 5년 후 중도상환(콜옵션)이 가능한 영구채다. 지난 16일 실시한 수요예측에서 증권신고서 신고금액 1500억원보다 3배가 넘는 4620억원의 유효 수효가 몰려 2000억원으로 증액 발행하기로 결정했다.

발행금리는 수요예측 금액 기준 낙찰금리 2.93%, 증액 후 최종 발행금리 기준 3.00%다. 국내 금융지주가 발행한 신종자본증권 중 역대 최저 수준이라는 게 우리금융 설명이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향후에도 코로나19 장기화 등 대내외 불확실성에 충분히 대비할 수 있도록 손실흡수능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0.10상승 8.5613:34 11/26
  • 코스닥 : 871.77상승 6.6513:34 11/26
  • 원달러 : 1105.50하락 3.413:34 11/26
  • 두바이유 : 48.53상승 0.7513:34 11/26
  • 금 : 47.87상승 2.0113:34 11/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