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11일의 기다림… '여제' 김연경, 내일 V리그 복귀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구 여제' 김연경이 오는 21일 GS칼텍스와의 경기를 통해 V리그 복귀전을 치른다. /사진=뉴스1
'배구 여제' 김연경이 오는 21일 GS칼텍스와의 경기를 통해 V리그 복귀전을 치른다. /사진=뉴스1
'식빵 언니' 김연경이 11년 만에 V리그 코트에 선다.

김연경의 소속팀 흥국생명은 오는 21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2020-2021 도드람 V리그 여자부 GS칼텍스 원정경기를 치른다.

이날 김연경이 출전하면 무려 4211일 만의 V리그 복귀전이다. 김연경은 앞서 지난 2008-2009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흥국생명의 우승을 이끈 뒤 일본 무대로 떠났다. 이후 터키와 중국을 거치며 세계적인 공격수로 이름을 떨쳤다.

김연경은 지난 6월 국내 복귀를 추진, 친정팀 흥국생명과 다시 손을 잡았다. 계약기간은 1년이며 연봉은 3억5000만원으로 알려졌다.

그는 팀 합류 이후 지난달 폐막한 KOVO 컵대회에서 동료들과 담금질을 했다. 당시 결승까지 파죽지세로 치고 올라갔으나 결승전에서 GS칼텍스에 0-3 패배를 당해 무릎을 꿇었다. 공교롭게도 복귀 이후 첫 아픔을 선사한 GS칼텍스를 V리그 첫 상대로 마주하게 된 김연경이다.

박미희 흥국생명 감독은 "그날 패배가 정규시즌을 더 잘 준비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방심하지 않고 끝까지 우승을 향해 뛰어가겠다는 열망을 내비쳤다. 개막을 앞두고 열린 미디어데이에서는 모든 팀들이 우승후보로 흥국생명을 지목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6.11하락 30.1515:32 03/08
  • 코스닥 : 904.77하락 18.7115:32 03/08
  • 원달러 : 1133.20상승 7.115:32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5:32 03/08
  • 금 : 66.37상승 3.2615:32 03/08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