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 끝낸 이재명, '영혼이 가출한' 상태…내일부터 또 치열하게 달려야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지사. / 사진제공=경기도
"'영혼이 가출한' 상태, 그럼에도 불구하고, 공직자로 산다는 것…얼마나 막중한 일인지 매번 되새기게 됩니다"

이재명 지사는 20일 오후 SNS를 통해 이틀 연속 국회 국정감사를 받은 소회를 이렇게 썼다.

그는 "어느덧 저도 지자체장 10년 차"라면서 "가끔은 이 일이 고단하게 느껴지다가도 주권자의 삶을 바꿀 수 있는 권한을 위임받았다는 점을 상기하면 이내 자세가 고쳐진다"고 했다.

/ 이재명 지사 페이스북 캡처.

이어 경기도청 공무원들에 대한 고마움도 전했다.

이 지사는 "우리 경기도 공무원들, 지난 몇 달간 정말 고생 많았습니다. 이틀간의 국정감사 산회를 알리는 의사봉이 두드려지고 주위 공무원들을 보니 파김치를 넘어 요즘 말로 영혼이 가출한 상태더군요"라면서 "상임위원회 두 곳에 도합 2000건이 넘는 자료요구에 답해야 했다. 전문성은 물론, 헌신적 책임감 없이는 가능하지 않은 일"이라고 칭찬했다.

그러면서 "올해는 특히 코로나19, 아프리카돼지열병, 태풍, 홍수 등 별도 재난 업무도 많았는데, 그 와중에 경기도 국감 소관 상임위원회가 두 곳이나 됐다"고 언급했다.

이 지사는 "오늘로 올해 국정감사는 끝났지만 공복의 책무에는 변함이 없다"고 마음을 다졌다.

이어 "코로나19는 여전히 현재 진행형이고 지역경제 활성화도 지체할 수 없는 과제"라며 "공직자로서 마음을 다잡으며 내일부터 또 치열하게 달려보겠다. 경기도 공직자 여러분께 거듭 고생하셨다는 말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2.59상승 49.0918:03 11/23
  • 코스닥 : 873.29상승 3.1118:03 11/23
  • 원달러 : 1110.40하락 3.918:03 11/23
  • 두바이유 : 44.96상승 0.7618:03 11/23
  • 금 : 44.19상승 0.1918:03 1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