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김진욱과 3억7000만원에 계약… "열광적 응원 부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롯데 자이언츠 구단이 21일 신인 왼손투수 김진욱과 입단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롯데 자이언츠 제공)
롯데 자이언츠 구단이 21일 신인 왼손투수 김진욱과 입단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롯데 자이언츠 제공)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가 신인 투수 김진욱에게 계약금 3억7000만원을 건넸다.

21일 롯데 구단 등에 따르면 롯데는 2021년 2차 드래프트 1번으로 지명된 강릉고 왼손투수 김진욱과 계약금 3억7000만원에 입단 계약을 맺었다.

2021년 2차 드래프트로 지명된 좌완 김진욱은 185㎝, 90㎏의 당당한 체격을 바탕으로 고교 최상위권의 커맨드와 슬라이더가 강점인 투수다.

140㎞대의 빠른 직구와 예리한 슬라이더, 노련한 경기운영 능력 등을 갖춘 김진욱은 프로에서도 즉시 전력감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김진욱은 고교 2학년이었던 2019시즌 주말리그와 전국대회를 통틀어 21경기 91이닝을 던져 11승1패 1.58의 평균자책점, 탈삼진 132개의 빼어난 성적을 거뒀다. 지난해 고교 '최동원상'은 김진욱의 몫이었다. 올해도 10경기에서 36⅔이닝을 던지며 4승1패 평균자책점 1.70, 탈삼진 55개의 뛰어난 성적을 써냈다.

지난 8월 제54회 대통령배 전국 고교야구대회에서는 강릉고 야구부 창단 45년 만에 첫 우승을 이끌며 대회 최우수선수(MVP)를 수상한 바 있다.

계약을 마친 김진욱은 "능력을 높게 평가해서 좋은 조건을 보장해준 구단에 감사드린다"며 "지명 이후 차분하게 몸을 만들며 입단을 준비했다. 매일 잠들기 전 사직구장 마운드에 오르는 모습을 상상해왔다. 이제는 정말 프로선수가 된 만큼 기대에 보답할 수 있도록 열심히 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롯데 팬들을 향해서는 "롯데는 팬들의 열광적인 응원과 성원이 있는 구단"이라며 "올해는 코로나19로 경기장을 자주 못 찾으셨지만 내년에는 열광적인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23:59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23:59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23:59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23:59 04/09
  • 금 : 60.94하락 0.323:59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