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정세균 총리 서울시장 차출 가능성… 수산중공업 주가 '급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수산중공업
사진=수산중공업
정세균 국무총리 관련주로 분리된 수산중공업 주가가 장 초반부터 급등세다. 내년 4월 치러질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정세균 국무총리와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을 후보로 차출하는 방안이 거론되고 있다는 언론 보도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21일 오전 11시28분 기준 수산중공업은 전 거래일보다 19.55%(345원) 상승한 2110원에 거래되고 있다.

그러나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정 청장의 출마설과 관련한 일부 보도가 있는데 지금 국민 생명보다 더 중요한 게 어디 있겠냐"며 "전혀 검토된 바 없다"고 선을 그었다.

한편 수산중공업은 대표적인 정세균 관련주로 꼽힌다. 정석현 수산중공업 회장과 정 총리가 정씨 종친으로 알려져 있기 때문이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8.71상승 0.4618:01 12/04
  • 금 : 48.06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