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유테크, 전환사채 납입일 연기 우려에 27%↓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유테크
유테크 주가가 급락세다. 전환사채(CB) 납입금을 받지 못하는 것이 주가에 악재로 작용한 것으로 풀이된다.

21일 오후 1시19분 기준 유테크는 전 거래일보다 27.2%(1450원) 하락한 3880원에 거래되고 있다.

유테크는 2006년 8월 금형개발업체로서 금형 제조 및 판매업을 주요 사업목적으로 설립돼 현재 모바일 전자부품제조 및 판매업과 유류도소매 및 폐유정제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앞서 유테크는 지난 6월 발행을 결정한 권면총액 60억원 규모 13회차 CB의 납입금을 받지 못하고 있다. 당초 8월 말로 예정돼 있던 납입일이 세 차례나 미뤄져 이달 말로 재조정됐기 때문이다.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3.45상승 7.5418:01 11/27
  • 코스닥 : 885.56상승 11.0318:01 11/27
  • 원달러 : 1103.20하락 1.418:01 11/27
  • 두바이유 : 47.79하락 0.7418:01 11/27
  • 금 : 47.49하락 0.3818:01 11/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