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주 전세시장 안정대책 발표… 당정 “데이터 점검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이 부동산시장 현안 점검을 위한 ‘경제상황 점검회의’를 열었다. 사진은 회의에 참석한 홍남기(왼쪽) 부총리와 이낙연 민주당 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정부와 더불어민주당이 이르면 다음주 전세시장 안정화를 위한 추가 대책을 내놓을 것으로 보인다.

정부와 민주당은 21일 부동산시장 현안 점검을 위한 ‘경제상황 점검회의’를 열얼다.

임대차보호법 시행 후 전세 가격이 치솟는 등 부작용이 커진 데 따른 보완 대책을 논의하기 위함이다.

비공개로 진행된 이날 당정 회의에는 이낙연 민주당 대표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등이 참석했다.

김 장관은 전세시장 전반에 대한 현황을 브리핑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정은 전세시장 상황에 대한 데이터를 점검하고 다음주 중 전세시장 안정화 대책을 발표한다는 계획을 세운 것으로 전해진다.

허영 민주당 대변인은 비공개 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다음주에 부동산 테스크포스(TF)를 통해서 좀 더 여러가지 데이터를 점검한 뒤 관련된 내용들을 대책 차원에서 제시하지 않을까 검토 중이다”라고 귀띔했다.

이날 회의 직후 홍 부총리는 기자들과 만났지만 말을 아꼈다. 그는 “오늘은 아무 말도 안하겠다. 이해해 달라”며 황급히 자리를 떠났다.

앞서 홍 부총리는 회의 모두 발언에서는 “가격이 오르고 매물이 줄어드는데 실거래 통계는 전년 동기 대비 늘고 있다”며 “전세시장의 양상과 관련해 실수요자와 서민을 위한 안정화 노력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3.45상승 7.5418:01 11/27
  • 코스닥 : 885.56상승 11.0318:01 11/27
  • 원달러 : 1103.20하락 1.418:01 11/27
  • 두바이유 : 48.25상승 0.4618:01 11/27
  • 금 : 47.13하락 0.3618:01 11/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